본문 바로가기 페이지 하단 바로가기

LOCKHEED MARTIN

F35 USA F35 facebook F35 facebook F35 facebook F35 facebook

F-35 보도자료

미 공군, F-35A 최초작전가능(IOC) 선포

2016-08-04

F-35A 3밀 ??.jpg


버지니아주 랭글리-유스티스 합동기지 - 공군전투사령관 호크 칼라일(Hawk Carlisle) 대장은 8 2 5세대 전투기 F-35A 라이트닝에 대한 최초작전가능(Initial Operational Capability, 이하 IOC) 선포했다.


칼라일 대장은 F-35 전투기의 성능을 극찬하며 IOC달성울 위한 모든 기준을 충족했다고 밝혔다. 공군의 IOC 기준에는 조종사 정비사 훈련, 근접항공지원 수행 능력, 차단 능력, 12 내지 24대로 이뤄진 비행대대가 적의 방공망을 제한적으로 진압 억제 있는 능력 등이 포함된다. 뿐만 아니라 가용 전투기 임무 체계를 활용한 작전 운용 배치 능력, 그리고 필요한 모든 군수 작전운용 요소들을 갖추는 들도 기준에 포함된다.


칼라일 대장은 강력한 새로운 무기 시스템의 IOC 선언하게 되어 매우 자랑스럽다, “F-35A 공군이 보유한 무기 가장 우세한 항공기가 것이며 이는 이전 세대 전투기가 가지 못하는 곳들을 있고 또한 현대 전투지역에서 지휘관에게 필요한 역량을 제공하기 때문이다 말했다.

 

F-35A 공군전투사령부의 5세대 전투기 배치에 최신 추가 기체다. 공중 우세, 차단, 방공망 진압, 근접항공지원, 그리고 센서 융합을 통한 지휘통제시스템 역할을 수행할 있으며 조종사들에게 전투상황에 대한 전례 없는 상황인식을 제공하여 현존하는 어느 단좌 플랫폼이 제공하는 정보보다 포괄적인 정보를 전달 있다.


데보라 제임스(Deborah Lee James) 공군 장관은 “F-35A IOC 선언은 공군, F-35 합동프로그램 사무국 업계 관계자들의 경이적인 업적을 나타낸다면서, “F-35전투기를 통해 미국을 포함한 연합군 국제 파트너들은 급증하는 위협에 맞서 억제, 진압 승리 있는 능력을 갖추게 되었다 강조했다.


골드파인 대장은 전투 준비태세가 완료된 F-35A 공군의 최신 5세대 기종으로서 어느 환경에서도 공중 우세를 선점할 것이다, “F-35A 전례 없는 치명성, 생존성, 적응성을 모두 갖추었고 어느 곳에서든 조밀한 방공망을 침투해 표적을 타격할 있다 말했다. 추가로 오늘 선포된 IOC F-35A 전체 전투임무 수행능력을 갖추기 위한 중요한 이정표다 강조했다.


유타주 공군기지에 위치한 388 비행단소속 34 비행대대는IOC 선포 요건을 모두 충족하고 F-35A 운용하는 최초의 작전부대가 되었다. 해당 부대는 6 아이다호주 마운틴 공군항공기지로 성공적으로 이동 배치되었고 7 중순에는 F-35 전투기 8대를 출격 시키는 임무를 완수했다.  34 전투비행대대 조종사들은 F-35A 공군기지의 419 비행단과 함께 운용 유지할 계획이다.


388 비행단장 데이비드 리온스(David Lyons) 대령은 우리 비행단은 F-35 전투기의 전투준비를 위해 많은 노력을 해왔다, “ 공군의 IOC 선포를 영광스럽게 생각하며 앞으로 국가 방어를 위해 어디든 준비가 되었다 소감을 밝혔다


419 비행단장 데이비드 스미스(David Smith) 대령은 공군기지의 34 비행단 동료들과 함께 F-35 운용 유지하게 되어 영광이다, “우리 부대는 40 전에 F-16 최초로 전투준비 가능케 했으며 이번에 또한 공군의 새로운 전투기의 IOC 선언에도 함께 있어서 자랑스럽다 밝혔다.


페이스북 트위터

Air Force declares the F-35A ‘combat ready’

2016-08-04

F-35A 3밀 ??.jpg


JOINT BASE LANGLEY-EUSTIS, Va. - The F-35A Lightning II fifth generation fighter aircraft was declared ‘combat ready’ today by Gen. Hawk Carlisle, the commander of Air Combat Command.


Carlisle lauded the aircraft’s performance, noting that the aircraft had met all key criteria for reaching initial operational capability: Airmen trained, manned and equipped to conduct basic close air support, interdiction, and limited suppression/destruction of enemy air defenses in a contested environment with an operational squadron of 12-24 aircraft; the ability to deploy and conduct operational missions using program of record weapons and missions systems; and having all necessary logistics and operational elements in place.


“I am proud to announce this powerful new weapons system has achieved initial combat capability,” Carlisle said. “The F-35A will be the most dominant aircraft in our inventory, because it can go where our legacy aircraft cannot and provide the capabilities our commanders need on the modern battlefield.”

 

The F-35A is the latest addition to ACC’s fleet of deployable and fifth generation aircraft. It provides air superiority, interdiction, suppression of enemy air defenses and close air support as well as great command and control functions through fused sensors, and will provide pilots with unprecedented situational awareness of the battlespace that will be more extensive than any single-seat platform in existence.

 

“Bringing the F-35A to initial combat readiness is a testament to our phenomenal Airmen and the outstanding support of the Joint Program Office and our enterprise partners. This important milestone for our fighter force ensures the United States, along with our allies and international partners, remains prepared to deter, deny, and defeat the full spectrum of growing threats around the globe," added Deborah Lee James, Secretary of the Air Force.

 

Gen. David Goldfein, Chief of Staff of the Air Force, said that dynamic new capability will benefit the joint warfighter. 

 

"The combat ready F-35A is the latest fifth generation fighter aircraft in the Air Force's inventory and provides our nation air dominance in any environment. The F-35A brings an unprecedented combination of lethality, survivability, and adaptability to joint and combined operations, and is ready to deploy and strike well-defended targets anywhere on Earth," Goldfein said.  "Today's declaration of IOC is an important milestone on the road to achieving full warfighting capability for the F-35A.”

 

The 34th Fighter Squadron of the 388th Fighter Wing, based at Hill Air Force Base, Utah, is the service’s first operational F-35A squadron, having met all the established criteria for Initial Operational Capability including a successful June deployment to Mountain Home AFB, Idaho and a series of eight-aircraft sorties held in mid-July. 34 FS Airmen will fly and maintain the F-35A alongside Air Force Reservists from Hill’s 419th Fighter Wing.

 

"Our Airmen have worked tirelessly to make sure our aircraft are combat ready: meeting challenges head-on and completing all the required milestones," said Col. David Lyons, 388th Fighter Wing commander. "We're very proud that the Air Force has declared us combat ready and we're prepared to take this aircraft wherever it's needed in support of our national defense."

 

Those sentiments were echoed by Col. David Smith, 419 FW commander.  “It's an honor to fly and maintain the F-35 with our active duty counterparts here at Hill,” Smith said. “Our units were the first to fly combat-ready F-16s nearly 40 years ago and we're very proud to have made history once again in bringing the Air Force's newest fighter jet to IOC.”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