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페이지 하단 바로가기

LOCKHEED MARTIN

F35 USA F35 facebook F35 facebook F35 facebook F35 facebook

F-35 보도자료

F-35 전투력 미흡 논란; 새로운 전술; 해병대 작전가능 선포와 관련하여

2015-09-10

에어포스 매거진 / 2015년 9월호
존 A. 터팩 편집장(Loren Thompson)
본 기사 원문은 에어포스매거진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아래 내용은 일부 발췌한 내용이다.


선회, 선회, 선회
F-35 프로그램이 다시 공격받고 있다. 이번에는 ‘워 이즈 보링(War is Boring)’이라는 블로그 기사로 인해 F-35가 근접공중전을 할 수 없다는 불평이다. 하지만 해당 블로거는, 전 비행 범주 중 "이 영역에서  교전 (주: 근접공중전)해야만 하는 강제적인 이유는 없다”는 F-35 시험비행 조종사의 말도 인용했다. 정확한 얘기다. F-35는 근접한 거리에서 저속비행하며 방향전환을 하는 근접공중전에서 높은 역량을 발휘하도록 설계되지 않았다. 현대전의 공중전 양상이 바뀌었기 때문이다.


약간의 배경 설명을 덧붙인다면, F-35는 통상 21세기 공중전에서 F-22와 레슬링 2인 팀 (tag team)의 파트너처럼 인식되었었다. F-22는 공대공 임무에 최적화되어 대지공격 성능이 제한적이었던 반면, F-35는 ‘전력의 중추’ 로서 역할을 담당하도록 공격 임무와 더불어 여러 부수적 임무 중 하나인 근접 공중전 임무에도 상당히 최적화되어 있다.


실제로 적기에 접근하고 그 후방으로 이동하기 위해 선회 및 방향전환 기동을 하는 시대는 사실상 끝났다. 그렇기 때문에 적에게 발견되지 않고 가시권 밖에서 무장을 발사해 선제 공격 및 격추하는 이점을 제공하는 F-22와 F-35같은 5세대 스텔스 전투기가 개발된 것이다.


최근 전략예산평가센터 (Center for Strategic and Budgetary Assessments)가 발표한 ‘공대공 전투 동향’ 백서에 따르면, 상황인식 능력이 공중전 승리의 핵심요소로서 속도와 기동성을 빠르게 대체하고 있다.


미공군과 파트너 국가들은 이러한 추세를 F-35의 설계 단계부터 고려했다. 때문에 F-35에는 수많은 센서와 수천만 라인의 소프트웨어 코드가 탑재되어 있다. 조종석으로 전달되는 멀티소스 항공기 탑재 센서 데이터들은 F-35의 분산개구체계 (DAS)와 결합되어 조종사에게 360도 원구의 시야확보를 제공한다. 이 데이터는 위성, 공중조기경보통제기 (AWACS) 등 외부 플랫폼의 다른 탑재 센서로부터 전송받은 데이터와 통합되어 포괄적인 전장 정보를 제공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F-35 조종사들은 필요시 F-35 전투기가 뛰어난 근접전 전투기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한다. 공군용 F-35A 모델은 내부 연료 및 무장을 완전 장착하고 9G의 기동성을 갖추도록 설계되었다. 해군과 해병대 모델은 7.5G의 기동성을 갖추고 있다. F-35의 뛰어난 민첩성은 기체를 향해 발사된 어떤 미사일도 회피할 수 있도록 도와 줄 것이다.

 
F-35 운용국가들은 F-35의 스텔스, 전자전, 사이버 역량, 민첩성이 결합되면 적의 킬 체인의 각 단계를 급격히 저하시킬 것이라 주장한다. 즉, 적이 F-35를 탐지, 추적, 조준 발사, 그리고 F-35에 접근할 수 있는 확률은 거의 ‘제로’로 떨어진다.


F-35 프로그램 사무국은 ‘워 이즈 보링(War is Boring)’ 블로그가 언급한 시험비행에 사용된 F-35는 두 번째로 생산된 시험용 전투기로, 스텔스 코팅이 적용되지 않았으며, 적기가 전장 공역에 진입하는 F-35를 발견하기 전에 F-35가 먼저 적을 탐지하는 임무 시스템 스프트웨어도 갖추지 않고 있었다고 지적했다.  (주: F-35의 기동성만을 시험하기 위한 목적이었음.)


F-35 프로그램 사무국은 미 공군 F-35 통합사무국 국장인 제프리 L. 해리지안(Jeffrey L. Harrigian) 공군 소장의 말을 인용, “F-35의 기동성에 대해 어떤 결론을 내리기에는 너무 이르다” 며, ”F-35는 현존하는 전술 전투기들의 기동성과 동등하도록 설계되었으나, 더 중요한 것은 스텔스 역량에 최적화되어 있다는 것이다”고 밝혔다.  


7월 열린 콜로라도 국방 심포지엄에서 데보라 리 제임스 (Deborah Lee James) 미 공군 장관은 F-35/F-16 공중전 관련 조종사의 보고서에 관해, 시험에 사용된 전투기는 당시 실제 작전임무에서 매우 강력한 역량을 제공할 임무시스템을 갖추지 않았다고 언급했다. 장관은 F-35전투기의 주 임무는 근접공중전이 아니라면서도 “완전한 작전역량을 갖추게 될 시점에는 근접전 영역에서도 성능이 현저히 발전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F-35 통합시험단 단장인 앤드류 앨런(Andrew Allen) 중령은 에어포스매거진 (Air Force Magazine)과의 최근 인터뷰에서 “F-35는 개전 첫 날 밀집된 방공망 침투 및 공격에서부터 전쟁 후반 도심의 근접항공지원 작전에 이르기까지 모든 임무에 투입 가능할 것이다”라며, “아직 F-35 역량이 최고 수준에 도달하지는 않았으나, 머지 않아 곧 도달하게 될 것이라 굳게 믿는다”고 말했다.


F-35 라이트닝 II의 시기 도래
미 해병대는 7월 31일 F-35B의 최초작전가능 (IOC)을 선포했다. 해병대 사령관 조셉 F. 던포드 Jr. (Joseph F. Dunford Jr. )는 제121해병 전투공격비행대대 (VMFA-121, Marine Fighter Attack Squadron 121)가 필수 요건인 2B 소프트웨어를 탑재한 10대의 F-35 전투기, ‘훈련 완료 및 자격 요건을 갖춘’ 조종사 50명, ‘자체적이며 유기적인 정비지원’ 제공을 위한 약 500명의 정비사를 양성하고 인증하는 등 IOC를 위한 모든 필수 조건들을 충족했다고 밝혔다.  


VMFA-121의 F-35B가 완전이 인도된 이후, 제211해병공격비행대대 (VMA-211, Marine Attack Squadron 211)는 2016년에 자대 소속 AV-8B를, VMFA-122는 2018년에 자대 소속 F/A-18을 F-35로 교체할 예정이다. 미 해병대는 353대의 F-35B와 67대의 함재기형 F-35C를 구매할 계획이다. F-35B는 또한 미 해병대의 EA-6B 프로울러 전자전기도 대체할 예정이며, 2017에서 2019까지 매년 한 개의 전투대대씩 전환이 이뤄질 예정이다. 미 해병대는 2018년에 20-24대의 F-35B를  도입할 계획이고, 따라서 전투기의 생산량이 최고점에 이를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페이스북 트위터

The F-35 “can’t fight”; New tactics; Marine Corps operational ....

2015-09-10

By John A. Tirpak, Editorial Director
AIR FORCE Magazine / September 2015




TURN, TURN, TURN
The F-35 program is under attack again. This time the complaint, offered up by the “War is Boring” blog, is that the F-35 can’t dogfight. The blogger quoted the F-35 test pilot as saying, “There were not compelling reasons to fight in this region” of the flight envelope. Exactly. The F-35 was not designed to excel in close-in, low-speed, turning dogfights, because that’s generally not how
air combat happens anymore.


A little background: The F-35 was always conceived to be the tag team partner of the F-22 in 21st century air combat. The F-22 was optimized for air-to-air combat with limited strike capability, while the F-35 was optimized for strike, with a pretty good dogfighting capability as one of its many secondary missions as the “backbone of the force.”


The days of actually closing with the target, rolling and turning to get behind your opponent, are pretty much over. That’s why the F-22 and F-35 were made stealthy: to give their pilots the first-shot/first-kill advantage, shooting from beyond visual range, without being detected. According to a recent Center for Strategic and Budgetary Assessments white paper on “Trends in Air-to-Air Combat,” situational awareness is rapidly superseding speed and maneuverability as the key attribute for success in air battles.


The Air Force and its sister services took these trends to heart when the F-35 was being designed. That’s why it bristles with sensors and relies on tens of millions of lines of computer code. Also the multisource onboard sensor data coming into the cockpit, coupled with the F-35’s Distributed Aperture System (DAS) gives the pilot 360-degree visibility. These inputs are merged with info coming from off-board sensors on satellites, AWACS jets, and the network of other platforms to build a comprehensive picture of the battlespace.


All that said, F-35 pilots believe the jet will be a sterling dogfighter at need. The Air Force F-35A model was designed to turn at nine Gs with a full load of internal fuel and weapons. The Navy and Marine Corps versions are spec’d to 7.5Gs. The F-35 will be nimble enough to help it evade any missiles actually fired at it.


F-35 operators explain that the F-35’s combination of stealth, electronic warfare, cyber capabilities, and agility will seriously degrade each step in an enemy’s kill chain. That is, the opponent’s ability to detect, track, shoot at, and ultimately get close to the F-35 are degraded to near zero. The F-35 System Program Office noted that the F-35 in the test was the second one built and lacked the stealth coatings and “mission systems software that allows the F-35 to see its enemy long before it knows the F-35 is in the area.



The program office offered a quote from Air Force Maj. Gen. Jeffrey L. Harrigian, head of the service’s F-35 integration office, who said, “It is too soon to draw any final conclusions on the maneuverability of the aircraft. The F-35 is designed to be comparable to current tactical fighters in terms of maneuverability but the design is optimized for stealth.”


At a Colorado defense symposium in July, Air Force Secretary Deborah Lee James acknowledged the pilot’s report regarding the F-35/F-16 matchup, but she also stated that the jet involved did not have the mission systems that will make the F-35 so powerful once it’s in service. The concept is not to have a close-in dogfight, she said, but “with that said, by the time we’re at full operational capability, we’ll be much better in that arena as well.”


Lt. Col. Andrew Allen, commander of the F-35 combined test force, said in a recent interview with Air Force Magazine that the F-35 is supposed to be applicable across the full spectrum of combat, from penetrating heavily defended airspace on Day One to performing urban close air support on Day 365. He said the jet is not there yet, but I fully believe that we going to get there.”


PRIME TIME LIGHTNING
The Marine Corps declared the F-35B to have achieved initial operating capability on July 31. Commandant Gen. Joseph F. Dunford Jr. said Marine Fighter Attack Squadron 121 (VFMA-121) had the requisite 10 aircraft of the same 2B configuration, plus 50 “trained and qualified” pilots, and about 500 maintainers to provide “autonomous, organic-level maintenance support,” thus meeting all IOC requirements.


After VMFA-121 is fully equipped with F-35Bs, Attack Squadron 211 is slated to trade its AV-8Bs in for Lightning IIs in 2016, and VMFA-122 will give up its F/A-18s for F-35s in 2018. USMC plans to acquire 353 F-35Bs, as well as 67 F-35Cs, the big-deck carrier models. The F-35B will also replace USMC EA-6B Prowler electronic warfare jets, with one squadron transitioning in each of the years from 2017 to 2019.The Marine Corps expects to reach a peak production of F-35Bs in 2018, buying 20 to 24 aircraft a year.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보기